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한화토탈, ‘전사적 원가혁신’ 위해 임직원 합심

TOP 2차 프로그램 실시···총 1306억원의 원가절감 효과 기대

한화토탈은 전사적 운영혁신활동인 TOP(Total Operational Performance) 2차 프로그램을 실시한다. 사진=한화토탈 제공


한화토탈이 외부환경에 좌우되지 않는 안정적인 기업체질 구축에 나선다.

25일 한화토탈은 전사적 운영혁신활동인 TOP(Total Operational Performance) 2차 프로그램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TOP는 1975년 글로벌 컨설팅 업체 맥킨지가 원가절감을 통한 수익 극대화를 목적으로 개발한 프로그램이다. 현재 전세계 2500여개 기업이 사용하고 있다.

석유화학·에너지 산업은 업종 특성 상 유가와 환율, 국제시황 등 외부환경이 기업 경영실적에 미치는 영향이 크다. 지난해와 같은 저유가와 시황 호조가 기업의 실적개선으로 이어질 수 있지만 변수는 언제든 급변할 수 있다는 게 업계 관계자들의 설명이다.

이에 한화토탈은 어떠한 경영환경 하에도 지속적인 성과를 낼 수 있는 경영체질을 갖추기 위해 지난해 7월 TOP 프로그램을 도입했다. 1차 프로그램을 통해 목표과제 선정을 완료했으며 이번에 2차 프로그램을 시작했다.

한화토탈은 방향족1·2공장과 CFU(컨덴세이트 분해 설비)공장, 구매 부문을 대상으로 한 1차 프로그램에서 총 709억원의 개선과제를 도출했고 원료공장·수지공장·공무 부문이 대상인 2차 프로그램는 총 597억원의 개선목표를 설정했다.

특히 개선 가능한 목표치를 미리 설정하고 달성을 위해 적극적인 방안을 찾아내는 ‘사전 개선’ 혁신활동에 초점을 맞췄다. 한화토탈은 오는 4월까지 세부 과제를 선정한 뒤 5월부터 현업부서의 과제 개선에 착수할 계획이다.

최종영 경영혁신담당 상무는 “선제적인 혁신활동을 통해 원가·품질·안전 세 가지 부문의 경쟁력을 글로벌 최고 수준으로 개선해야만 지속가능한 발전을 이룰 수 있다”면서 “한화토탈 전 임직원이 합심해 목표를 달성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차재서 기자 sia0413@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