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황숙주 순창군수, 3.1 독립선언서 필사 챌린지 참여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황숙주 순창군수가 `3.1 독립선언서 필사 챌린지` 참여로 3.1 운동의 숭고한 역사적 의미를 되새겼다.

이 챌린지는 3.1 독립운동 100주년을 맞아 독립운동사의 이해를 높이고 독립운동가의 숭고한 정신을 기리고자 이광종 대한광복회 성북구지회장의 촉발로 현재 SNS를 통해 빠르게 확산되고 있다.

현재 챌린지는 3.1 독립선언서의 38개 문장을 한 문장씩 필사해 릴레이 형태로 다음 주자를 지목해 이어나가고 있다.

3. 1절이 단순 공휴일로 퇴색되어 가는 현 세태에 SNS를 통한 챌린지 확산은 대다수 국민들에게 독립운동의 역사적 의미를 다시 한번 되새기는 좋은 계기가 되고 있다.

황 군수는 지난 27일 김순호 구례군수의 지목을 받아 챌린지에 동참했다.
이날 황 군수는 군청 집무실에서 김 군수의 9번째 문장에 이어 10번째의 문장을 직접 필사했다.

10번째 문장인 `사람들이 저마다 인격을 발달시키고 우리 가여운 자녀에게 고통스러운 유산 대신 완전한 행복을 주려면, 우리에게 가장 급한 일은 민족의 독립을 확실하게 하는 것이다`를 한 글자마다 마음을 담아 필사했다.

황숙주 순창군수는 “3.1 운동은 우리나라의 역사에 있어 꼭 잊지 말아야 할 역사적 사건이다”면서 “독립선언서 필사로 다시 한 번 역사적 의미를 마음속에 새길 수 있어 뿌듯하다”고 말했다.

황 군수는 다음 주자로 황명선 논산시장과 김대근 사상구청장, 유기상 고창군수를 지목했다.

한편 순창군은 내달 1일에 향토회관에서 3.1 운동 제100주년 기념행사를 대대적으로 가질 예정이다.

기념행사에는 기관단체장, 군민, 학생, 군인 등 각계각층 500여명이 참여할 예정으로, 3.1 운동의 역사적 의미를 새기고 애국 지사의 정신을 계승해 시대적인 소명의식을 높이고자 하는 취지로 마련됐다.

또한 순창출신 독립의사 8인에 대한 추모행사도 쌍치면 영광정에서 진행된다.

호남 우찬국 기자 uvitnara@paran.com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