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슈퍼레이스]5월 개막전 앞두고 ‘오피셜 테스트’···한국·넥센 기대↑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개막전 최종 점검
28일 에버랜드 스피드웨이에서, 넥센타이어 첫 선

이미지 확대thumbanil

CJ로지스틱스레이싱. 사진=슈퍼레이스 제공

2021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내달 개막전을 앞두고 오피셜 테스트를 진행한다.

명가 한국타이어와 함께 서킷서 첫 선을 보이는 넥센타이어에 기대가 크다.

27일 슈퍼레이스에 따르면 오는 28일 경기도 용인시의 에버랜드 스피드웨이에서는 슈퍼 6000 클래스 팀과 드라이버들이 참가한 가운데 1차 오피셜 테스트가 진행된다.

이번 테스트는 5월 16일 열리는 시즌 개막전의 양상도 미리 내다볼 수 있는 흥미로운 기회가 될 전망이다.

이번 1차 오피셜 테스트에는 올 시즌 슈퍼 6000 클래스 챔피언에 도전하는 총 21대의 경주차가 참가한다.

슈퍼 6000 클래스에서는 세계적으로도 명성을 얻고 있는 브랜드는 한국타이어다.

한국타이어는 지난 2019년까지 3년 연속 챔피언의 영광을 이어갔다.

올 시즌에는 넥센타이어가 가세하며 국내 타이어 제조사 3파전이 형성됐지만 한국타이어와 넥센타이어에 무게가 실린다.

슈퍼레이스 관계자는 “2021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은 이번 오피셜 테스트를 거친 후 오는 5월 16일 일요일, 에버랜드 스피드웨이에서 시즌 개막전을 치른다”고 말했다.

윤경현 기자 squashkh@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