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JB금융, 1분기 순이익 1323억원···분기 기준 최대 실적 달성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kakaostory
  • twitter
  • facebook

전년동기 대비 37.1% 증가···“계열사 내실경영 영향”
NIM, 그룹 0.01%포인트↑···은행 0.04%포인트 ↓

이미지 확대thumbanil

2021년 JB금융그룹 실적. 자료=JB금융

JB금융그룹의 1분기 순이익이 1323억원(지배기업 소유지분 기준)으로 집계돼 분기 단위 사상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JB금융은 ‘2021년 1분기 실적 컨퍼런스콜’을 개최해 당기순이익이 1323억원을 기록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는 전년 동기(965억원) 대비 37.1% 증가한 수준이다.

JB금융 관계자는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저성장·저금리 영향에도 그룹 계열사들의 수익성 중심 내실 경영을 통해 이익성장세를 이어갔다”고 설명했다.

수익성의 대표적 지표가 되는 순이자마진(NIM)은 은행의 경우 1분기 2.33%를 기록해 전년(2.37%)보다 0.04%포인트 떨어졌다. PPCB(프놈펜상업은행)를 제외한 그룹 NIM은 2.68%로 전년동기보다 0.01%포인트 상승했다.

주요 경영지표 부문에서 지배지분 ROE(자기자본이익률)은 14%, 그룹 연결 ROA(총자산순이익률)은 1.03%를 기록했다. JB금융은 해당 수치에 대해 2년 연속 업종 최고 수준이라고 설명했다.

보통주자본비율은 전년동기 대비 0.59%포인트 상승한 10.24%로 집계됐다. JB금융은 바젤Ⅲ 최종안 조기 도입 후 두 자릿수 비율을 유지하고 있다. 자기자본비율은 13.22%로 잠정 집계돼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0.27%포인트 상승했다.

계열사별로 보면 전북은행 1분기 별도 기준 순이익은 381억원으로 전년동기(296억원)보다 28.8% 증가했다. 광주은행 1분기 순이익 역시 521억원을 기록하면서 전년동기(467억원)보다 11.6% 늘었다.

특히 JB우리캐피탈 연결기준 1분기 순이익은 452억원으로 집계돼 전년 동기(258억원) 대비 75.3% 증가했다. 이는 지난해 4분기 177억원을 기록한 데 비해 무려 155.36% 늘어난 수치다. JB자산운용은 14억3000만원의 1분기 순이익을 기록했다. 이는 전년동기(4억1000만원) 순이익이 248.7% 늘어난 수준이다.

이수정 기자 crystal@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