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암호화폐거래소 브이글로벌 대표 구속 기소···3조8500억원 사기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연합뉴스 제공

암호화폐거래소 운영사 브이글로벌 임직원이 기소됐다. 암호화폐 관련 역대 최대 규모(3조8500억원)의 사기친 혐의로 지난달 초 구속됐다.

4일 한국경제 보도에 따르면 수원지검 형사5부는 지난달 27일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 상 사기 등 혐의로 브이글로벌 대표 이모씨 등 임직원 4명을 구속기소했다.

경찰이 지금까지 확인한 피해자는 6만9000여 명이다. 이들은 지난해 8월부터 최근까지 전국 각지에서 설명회를 열고 투자자를 모은 것으로 조사됐다.

이들은 ‘다단계 피라미드식’으로 회원을 끌어 모았고 돈을 돌려막기식으로 투자자에게 건넸다. 그러다 일부 투자자가 약속한 수당과 환불을 받지 못하면서 피해가 발생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총 피해액은 3조8500억원이다. 2017년부터 올 4월까지 발생한 암호화폐 범죄 총 피해액(1조7083억원)보다 두 배 이상 많다. 피해액 중 이들이 계좌 개설 등 명목으로 받은 원화는 약 2조6000억원이나 되는 것으로 전해졌다.

나머지는 이들이 발행한 암호화폐인 ‘브이캐시’인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현재 수사가 계속되고 있기 때문에 재판 과정에서 범죄로 인정될 피해액은 더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안민 기자 peteram@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