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하나카드, 한국 최초 신용카드 디자인 본딴 한정판카드 출시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kakaostory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하나카드는 '대한민국 최초 신용카드 디자인'을 담은 한정판 1Q Daily+카드를 출시했다고 9일 밝혔다.

해당 카드는 하나카드의 전신인 외환카드가 1978년 1월 비자사(VISA社)와 한국 최초로 만든 디자인을 그대로 본따 만들어졌다.

8월 말까지 기간 한정으로 출시 되는 이번 한정판 디자인은 기존 하나카드 1Q Daily+ 카드의 혜택을 그대로 담았다. 구체적으로 ▲전월 실적 및 적립 한도 없이 이용금액의 0.3%~1.0% 하나머니 적립 ▲온라인 쇼핑, 통신·교통·자동이체, 해외 이용 시 하나머니 적립(월 최대 1만5000 머니) ▲SK주유소 월 최대 6000원 할인 ▲ 아파트관리비·4대보험 자동이체 금액 10만원 이상일 때 5000 하나머니 적립 등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또한 한정판 디자인 출시를 기념해 지난 2월 이후 하나 신용카드의 사용 이력이 없거나, 신규로 카드를 만든 고객이 9월말까지 10만원 이상 결제하신 고객 중 응모 고객에게 사운드룩 턴테이블을 증정한다.

하나카드 ‘1Q Daily+ Visa 한정판 카드’는 ‘하나멤버스 앱’을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연회비는 1만2000원이다.

이완근 하나카드 영업본부장은 “이번 이벤트를 준비하면서 하나카드가 우리나라 최초의 신용카드이자 역사를 만들었다는 것에 자부심을 느낀다”면서 “이번 이벤트를 통해 1978년 최초의 카드 디자인을 소유함과 동시에 처음의 가치 그대로를 느낄 수 있는 기회가 됐으면 한다” 고 말했다.

이수정 기자 crystal@

관련태그

#하나카드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