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교통안전공단․한국어린이재단 주니어 카시트 무상보급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kakaostory
  • twitter
  • facebook

한국교통안전공단(이사장 권용복)은 한국어린이안전재단(대표 고석)과 함께 4세 이상 7세 이하 자녀를 둔 가정을 대상으로 카시트 733개를 무상 보급한다고 밝혔다.

한국어린이안전재단 홈페이지에서 신청할 수 있으며, 신청기간은 오는 27일까지이다.

지난 5월 1차 접수가 마감됐고, 현재 2차 접수가 진행중이다.

예비대상자로 선정되면 관련 증빙서류를 한국어린이안전재단에 우편으로 제출하고, 서류 심사를 거쳐 최종대상자에게 카시트를 보급한다.

카시트 무상 보급은 2015년 이후 출생한 자녀를 두고, 2000cc 미만의 승용자동차를 보유한 가정 중 한국교통안전공단의 자동차사고 피해지원사업 대상자 가정, 기초생활 수급자, 차상위 계층 가정, 저소득 한 부모 가정 등 우선순위 기준에 따라 선정된다.

공단은 저소득 계층의 카시트 구입 부담을 덜어주고, 어린이 교통사고 피해 경감을 위해 지난 2011년부터 약 15,600개의 카시트를 무상으로 보급하고 있다.

‘관련 모의시험 결과에 따르면, 6세 어린이가 카시트를 사용할 경우 성인용 안전벨트를 착용한 경우보다 복합 중상 가능성이 20%p 이상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설명했다.

떠한, “몸에 잘 맞는 카시트를 사용하는 것뿐만 아니라, 아이가 불편해 하더라도 바르게 앉아 사용하도록 하는 교육도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권용복 공단 이사장은 “우리 아이들의 안전을 위해 카시트 착용은 선택이 아닌 필수”라며 “카시트를 장착 및 탑승하는 과정에서 부모님과 어린이의 교통안전 의식을 높이는 간접효과도 크다”고 말했다.

김성배 기자 ksb@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