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제넥신, 우정원 단독대표 체제로 변경···“전문 경영인 영입 예정”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kakaostory
  • twitter
  • facebook

thumbanil
제넥신(대표이사 우정원)은 1일 공시를 통해 기존 성영철, 우정원 각자 대표이사 체제에서 우정원 단독 대표이사 체제로 전환한다고 밝혔다.

이는 성영철 회장이 제넥신의 전문경영인 체제를 확립하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개발 등에 집중하고자 대표이사에서 물러나겠다는 의사를 표현한 데 따른 것이다.

제넥신은 당분간 우정원 단독 대표이사 체제로 운영하면서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최고경영자(CEO)를 영입할 계획이다. 현재 제넥신은 국내는 물론 미국, 유럽 및 아시아에서 경쟁력 있는 상장 기업을 이끌어 온 경험이 있는 경영전문가를 물색하고 있다.

제넥신을 글로벌 기업으로 발전시킬 수 있는 다양한 경험과 능력 및 리더십을 보유한 글로벌 인재를 영입해, 현재 후기 임상 단계에 있는 다양한 파이프라인의 글로벌 사업화와 제품화, 새로운 파이프라인 도입 등 주주가치 극대화에 힘쓰겠다는 것이 회사측의 설명이다.

우정원 대표이사는 “제2의 도약과 글로벌 역량 가속화를 위해 전문경영인 체제 확립을 결정한 만큼, 조금 늦어지더라고 제넥신을 제대로 이끌어 줄 차세대 전문 경영인을 영입하는 것이 더욱 필요하다고 판단했다. 그때까지 제넥신의 대표이사로서 코로나19 백신과 면역항암제 등의 임상 개발이 차질없이 진행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창업주인 성영철 회장은 당분간 제넥신에 남아 코로나19 백신인 GX-19N의 성공적 개발과 함께 제넥신 주도의 산학연 컨소시엄을 구성해 미래 판데믹을 대비한 다양한 유전자 백신 원천 기술 확립에 집중하겠다는 계획이다.

이한울 기자 han22@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