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문 대통령, 靑출신 산업부 차관 ‘공약발굴’ 지시 “매우 부적절”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kakaostory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문 대통령. 사진=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은 8일 산업부 차관에 대한 보도 내용 관련해 “매우 부적절하다”며 강하게 질책했다.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서면브리핑을 통해 문 대통령의 메시지를 전달했다.

문 대통령은 또한 “차후 유사한 일이 재발하면 엄중하게 책임을 묻겠다”고 경고하며 “다른 부처에서도 유사한 일이 있는지 살펴보라”고 지시했다.

이와 관련, 앞서 조선일보는 청와대 신남방신북방비서관 출신 박진규 산업통상자원부 차관이 내부 회의에서 ‘대선 캠프가 완성된 후 우리 의견을 내면 늦는다. 공약으로서 괜찮은 느낌이 드는 어젠다를 내라’는 취지의 지시를 내렸다고 보도한 바 있다.

유민주 기자 youmin@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