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산업부 “가스요금 연내 인상 배제 안해”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kakaostory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연합뉴스 제공

산업통상자원부가 연내 도시가스 요금 인상 가능성을 열어놨다.

산업부 관계자는 30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에너지 현안 정례 백브리핑에서 “물가 관리 차원에서 9월분 도시가스 요금을 동결하기로 했지만, 원료비 인상이 계속되며 누적되는 압박이 커지고 있어 적절한 시점에 요금 인상에 대해 다시 협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연내 요금 인상 가능성에 대해 “배제하고 있지 않다”면서 “천연가스 가격이 생각보다 굉장히 빠르게 오르고 있어 가스공사가 감당할 수 있는 수준인지 등을 보면서 인상 여부를 논의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기재부는 전날 물가관계차관회의에서 물가 안정을 위해 가스요금을 비롯한 공공요금을 연말까지 최대한 동결하는 것이 기본 원칙이라고 밝힌 바 있다. 도시가스 요금 인상 논의는 홀수달마다 진행된다.

산업부 관계자는 “물가당국의 입장을 이해하나 전기요금이나 가스요금은 지금 부담할지, 나중에 부담할지의 문제이지 언젠가는 부담해야 하는 것”이라며 “오히려 누적되면 부작용이 생기기 때문에 어느 정도 인상할지를 계속 고민하고 있다”고 말했다.

전기요금이 추후 추가로 인상될 수 있다는 입장도 내비쳤다.

산업부 관계자는 “원가 상승분을 다른 고려 없이 전기요금에 반영하는 원가연계형 요금제의 기본에 충실해야 한다고 본다”면서 “원가 변동성을 즉각 반영해야 발전사들의 차입금 이자 부담 등을 줄일 수 있다”고 밝혔다.

세종=주혜린 기자 joojoosky@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