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임영진 신한카드 사장, MZ세대 겨냥한 ‘생활플랫폼금융’ 행보 본격화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카드사업 의존 낮추고 플랫폼 통한 미래고객 확보
CEO 직속 플랫폼 전담 조직+MZ세대 소통 노력
앞서 ‘마이카’→MZ세대 유입 성공···절반이 젊은층
지난달 29일 발표한 ‘신한플레이’도 역맨토링 성과

이미지 확대thumbanil

지난달 29일 서울 중구에 위치한 커뮤니티하우스 마실에서 열린 언팩쇼에서 신한카드의 혁신 스토리를 담은 전시를 조용병 신한금융그룹 회장(오른쪽)과 임영진 신한카드 사장(오른쪽에서 두 번째)이 관람하고 있다. 사진=신한카드

임영진 신한카드 대표이사가 신한카드를 국내 점유율 1위 카드사를 넘어 ‘플랫폼 금융사’로 도약하기 위한 본격적인 행보를 시작했다.

임 대표이사는 올해 초 신년사에서 밝힌 ‘생활금융 플랫폼 기업으로의 변화’를 실행하기 위해 사내에 플랫폼 전담조직을 CEO 직속으로 신설하고 사업을 직접 챙겨왔다. 이는 카드업 의존도를 낮추고 MZ세대(밀레니엄+Z세대)가 익숙하게 이용하는 생활 플랫폼을 통해 미래 고객을 선점하려는 복안이다.

신한카드는 지난 29일 서울 중구 커뮤니티하우스 마실에서 ‘렛츠 플레이, 페이에 라이프를 더하다’는 슬로건으로 언팩쇼를 열었다. 이날 신한카드는 이달 출시 될 ‘신한플레이’를 선보이고 생활금융 플랫폼 기업으로의 변화를 예고했다. 이날 자리에는 조용병 신한금융그룹 회장도 참석해 신한카드의 미래 전략을 경청했다.

‘신한플레이’는 기존 간편결제 플랫폼인 ‘신한페이판’을 개편한 것으로 스마트폰을 흔들면 결제가 되는 ‘쉐이크·슬라이드’와 안면 자동인증 결제 기능이 추가됐다. 또한 결제·뱅킹·자산관리 서비스를 통합하고 바코드 하나로 제휴사 통합멤버십 및 신분증·인증까지 가능하도록 했다.

임 대표이사는 생활 밀착형 금융 플랫폼을 통해 2750만명인 회원 규모를 내년까지 3000만명으로 끌어올리겠다고 밝혔다.

앞서 신한카드는 미래 고객인 MZ세대 공략을 위해 다양한 생활서비스를 금융업과 연계한 상품을 선보여왔다.

최근 신한카드는 자동차 플랫폼 ‘마이카’를 종합자동사서비스 플랫폼으로 재편했다. 해당 플랫폼은 기존 금융상품 판매채널이었지만 차량 커뮤니티 리뷰 등 정보를 연동하고 관심 차량 견 등 서비스를 적용해 재탄생 됐다. 새로운 ‘마이카’ 서비스는 시세 조회는 물론 공과금 납부도 가능하다.

이런 임 대표이사의 노력은 결과로 나타났다. 신한카드는 지난 8월 마이카 플랫폼을 재편한 뒤 월간 순방문자 수가 처음으로 50만명을 넘었다고 밝혔다. 이 가운데 47%가 MZ세대 고객으로 나타났다. 특히 상반기 전체 영업수익에서 할부금융과 리스부문이 차지하는 비중은 약 12%로 높아졌다.

신한카드는 MZ세대가 선호하는 협력사를 발굴해 협력하고 이 과정에서 홍보 효과도 톡톡히 누리고 있다.

방탄소년단을 사업 전면에 내세운 것도 금융과 문화를 이어 MZ세대를 공략하려는 시도로 풀이된다. 신한카드는 방탄소년단 소속사 하이브의 계열사인 위버스컴퍼니와 손잡고 방탄소년단을 모델로 한 제휴카드를 출시했다. 동시에 위버스컴퍼니를 포함한 다양한 제휴카드 협력사에서 MZ세대의 소비데이터 등을 받아 활용하고 있다.

내부적으로도 MZ세대와의 소통을 위한 노력이 이어졌다.

최근 신한카드는 사내에서 MZ세대가 혁신을 주도하는 문화를 만들기 위해 역맨토링(Reverse mentoring) 제도를 시행했다. 임 대표이사는 MZ세대 직원들의 창의적인 목소리를 듣기 위해 직접 만나 현황을 논의하기도 했다. 앞서 신한카드는 이번에 발표된 신한페이판 뉴 브랜딩 플랫폼인 ‘신한플레이’ 역시 역맨토링 제도를 통해 추진되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임 대표이사는 “카드업의 단단한 기반과 디지털을 향한 발 빠른 혁신을 통해 플랫폼 기업으로 더 큰 도약의 토대를 이뤘다”며 “이제 3000만 회원을 보유한 플랫폼 기업으로의 진화로 차별화된 고객 라이프 완성을 이룩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수정 기자 crystal@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