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전남교육청 “현장실습 문제 발견즉시 중단 조치”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kakaostory
  • twitter
  • facebook

장석웅 교육감, 19일 직업계고 정상화·현장실습 제도개선 입장문 발표

이미지 확대thumbanil

고 홍정운 학생의 현장실습 중 사망사건과 관련해 19일 전남청소년노동인권센터의 주최로 지역민들이 전남교육청 본관 정문에서 "60~70년대 산업화 유물인 현장실습을 폐지하고, 직업계고 교육정상화를 즉각 실시할 것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전라남도교육청이 고 홍정운 학생의 현장실습 중 사망 사건과 관련해 실습중인 모든 사업장에 대한 긴급 안전점검을 실시해 문제가 발견되면 즉각 중단하고, 직업계고 교육과정 정상화를 위한 현장실습 제도개선 방안을 마련키로 했다.

전라남도교육청은 19일 장석웅 교육감 명의의 입장문을 발표하고 “현재 학생들이 실습중인 324개 모든 사업장에 대해 긴급 안전점검을 실시해 문제가 발견될 경우 즉시 실습을 중단시키고, 학생들을 학교로 복귀시키겠다”고 밝혔다.

이미 점검을 마친 103개의 사업장에 대해서도 주기적으로 위험요소를 살피고, 추가 실시 예정인 도내 전 직업계고의 현장실습은 11월 6일까지 전면 중지하기로 했다.

또한 현장실습제도의 철저한 관리·감독을 통해 직업계고의 교육과정을 정상화하도록 적극 나서기로 했다. 장석웅 교육감은 입장문에서 “노동권과 안전이 보장되는 실습처를 발굴해 실질적인 ‘학습형 현장실습’이 이뤄지도록 하고, 교육공동체와 전문가들의 의견을 토대로 현장실습 기간과 일정 및 기업체 선정에 대한 별도의 개선안을 조속히 마련하겠다”고 강조했다.

특히 “전남교육청은 교육부, 고용노동부, 중소벤처기업부 등과 범부처 간 협의를 통해 현장실습 제도의 근본적인 개선책을 마련하는 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장 교육감은 “다시 한 번 고 홍정운 학생의 명복을 빌며 유가족들에게 깊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 면서 “우리 교육청은 뼈를 깎는 아픔과 각오로 위의 노력이 반드시 결실 맺을 수 있도록 애쓰고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호남 노상래 기자 ro1445@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