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오아시스마켓, 100억원 투자 유치···기업가치 1조 ‘유니콘’ 등극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kakaostory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오아시스마켓이 상장 대표주관사를 맡고 있는 대형 증권사 두 곳으로부터 투자 유치에 성공하며 유니콘(1조)에 등극했다 .

오아시스마켓은 한국투자증권과 NH투자증권으로부터 각각 50억원 씩 총 100억원 규모 투자를 유치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투자에서 인정된 기업가치는 100억원 투자 이후(Post) 1조100억원으로, 지난해 4월 첫 투자를 유치한 지 1년 6개월 만에 1조원을 넘어섰다.

오아시스마켓은 지난 7월 유니슨캐피탈로부터 500억원 규모의 투자 유치에 성공한 바 있다. 당시 인정된 기업가치는 투자 후 기준으로 7500억원이었다.

이번 투자는 상장 공동대표주관사를 맡고 있는 한국투자증권과 NH투자증권이 직접 나섰다. 증권사가 상장 대표주관을 맡고 있는 기업에 투자하는 사례는 극히 이례적이다. 두 주관사는 오아시스마켓의 성장성에 신뢰를 갖고, 성공적인 상장에 확신을 갖기 때문에 이번에 투자를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이번 투자는 사채 형태가 아닌 자본으로 편입된다. 자금 납입 이후 한국투자증권과 NH투자증권은 오아시스마켓의 주주가 된다. 자금 납입은 다음 달 중 이뤄지며 오아시스마켓은 유치한 누적투자금은 926억원을 기록했다. 오아시스의 모회사인 상장사 지어소프트의 투자금액까지 합하면 1126억원에 달한다.

오아시스마켓 관계자는 “새벽배송 기업 중 유일하게 흑자를 기록하며 탄탄한 재무구조를 가지고 있는 점도 높은 점수를 받았다”며 “무엇보다 상장대표주관을 맡고 있는 기업의 큰 신뢰 하에 투자가 진행됐다는 것에 큰 의의를 두고 있다”고 말했다.

김민지 기자 kmj@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