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롯데카드, ’큐레이팅 디지털 컴퍼니’로 도약 선포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지불수단 역할 넘어 디지털 금융사로 변화 선언
롯데 인프라 활용해 라이프스타일 콘텐츠 제공
앱 아이콘 ‘디지로카’로 변경 등 브랜드 캠페인

이미지 확대thumbanil
롯데카드가 신용카드 회사를 넘어 디지털 회사로서의 새로운 시작을 알리는 ‘디지로카(Digi-LOCA)’ 브랜드 캠페인을 전개한다고 20일 밝혔다.

디지로카 캠페인은 롯데카드가 그간 쌓은 데이터를 바탕으로 고객 한 사람 한 사람에게 최적화된 금융과 라이프스타일 콘텐츠를 ‘미리 추천’해주는 ‘큐레이팅 디지털 컴퍼니(Curating Digital Company)’가 되겠다는 의지를 담았다.

이를 위해 롯데카드는 고객 결제 정보, 데이터 분석 역량, 롯데그룹 인프라 등 롯데카드만의 자산을 바탕으로 금융상품뿐 아니라 쇼핑, 여행 등 다양한 생활 맞춤형 콘텐츠를 제공하는 큐레이팅 서비스를 내년부터 순차적으로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이와 함께 기존 롯데카드 로카앱 또한 신용카드 앱을 넘어 라이프스타일을 큐레이팅하는 고객 생활 밀착형 플랫폼으로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다.

롯데카드는 이번 캠페인의 일환으로 기존 롯데카드 앱 아이콘을 ‘Digi-LOCA’로 변경하고, 신규 브랜드 광고도 공개했다. 광고에서는 ‘나도 모르는 나를 안다, 테이스트 스나이퍼(Taste Sniper) 디지로카’라는 메인 광고 문구처럼 롯데카드가 보유한 데이터를 기반으로 고객보다도 더 고객의 취향을 정확히 파악해 상품을 추천해주는 서비스를 묘사했다. 디지로카 광고는 롯데카드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롯데카드는 이번 본편 광고에 앞서 실제 디지로카 론칭 아이디어 회의 음성을 사용해 생생함을 더하고, ‘롯데카드, 카드를 버리다’라는 도발적인 메시지를 담은 예고편도 공개한 바 있다.

롯데카드 관계자는 “우리의 자산은 카드가 아니라 고객을 잘 알게 됐다는 것”이라며, “이번 캠페인은 그동안 지불수단으로서 고객의 선택 ‘뒤’에 존재했던 롯데카드가 이제는 그간 쌓은 데이터 기반의 라이프스타일 큐레이팅을 선보이며 고객의 선택 ‘앞’에 서겠다는 선언”이라고 말했다.

이수정 기자 crystal@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