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LS니꼬동제련, 아시아 제련소 최초 ‘카퍼마크’ 인증 획득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광석 채굴부터 제품 생산과 판매까지 ‘ESG경영 실천’
원료 확보 및 제품 판매 경쟁력 강화···비즈니스에도 긍정적

thumbanil

구자홍 LS니꼬동제련 회장

LS니꼬동제련은 아시아 최초로 ‘카퍼마크(Copper Mark)’ 인증을 취득했다고 23일 밝혔다.
‘카퍼마크’는 2019년 국제구리협회가 도입을 주도한 구리산업의 ESG 인증제도이다. 광석 채굴부터 제품 생산과 판매까지, 모든 과정에서 환경과 인권을 보호하고 지역상생, 윤리경영 등의 기준을 준수한 기업에게만 수여해, 동산업계의 유일한 ‘ESG 인증시스템’으로 불린다.

세계 최대 금속거래소인 LME(런던금속거래소)는 동산업 관련 기업들에게 2023년까지 책임구매정책 이행을 요구하고 있으며 이를 준수한 기업의 제품은, LME리스트에 등록돼 글로벌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게 된다.

현재 인증제도는 카퍼마크가 유일하며 지금까지 이를 취득한 회사는 호주의 BHP, 독일의 아우루비스, 다국적기업 프리포트-맥모란 등 글로벌 메이저 동산업 기업들 7곳뿐이다. 아시아에서는 LS니꼬동제련이 유일하다.

특히 아시아는 전 세계 구리의 69%를 사용하는 최대 소비 대륙이어서, LS니꼬동제련의 이번 취득은 더 큰 의미를 가진다.

LS니꼬동제련은 최초 예상했던 내년 12월보다 무려 1년을 앞당겨, 인증 신청 9개월 만에 카퍼마크를 획득했다. 2020년 12월부터 인증 준비를 시작해 지난 3월 18일 취득을 신청했으며, 자체 기준 강화와 현장 실사를 거쳐 12월 22일 공식 인증을 받았다.

이에 대해 LS니꼬동제련 측은 “2016년부터 지속적으로 실천해온 환경·안전 관련 투자와 윤리경영, 진정성 있는 사회적 책임 이행이 큰 영향을 준 것 같다”고 설명했다.

카퍼마크 인증은 비즈니스 경쟁력 강화에도 긍정적 영향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카퍼마크 인증을 통해 LS니꼬동제련은 원료확보와 제품판매에 메리트를 확보하게 된다. 사회책임투자에 적합한 기업으로 분류되어, 자금 조달이나 투자 유치에도 유리해진다.

구자홍 LS니꼬동제련 회장은 “ESG에 부합된 회사의 노력을 인정받아 뿌듯하며, 이번 카퍼마크 인증이 세계 최고 제련기업으로 도약하는 디딤돌이 되어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지숙 기자 jisuk618@

관련태그

#esg

#LS니꼬동제련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