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신년사] 전영묵 삼성생명 “보험혁신·디지털 신사업 역량 강화 중심 성장해야”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thumbanil

전영묵 삼성생명 사장

전영묵 삼성생명 사장은 올해 보험 혁신 가속화와 신사업 역량 강화를 중심으로 한 성장을 강조했다.

전 사장은 3일 신년사를 통해 “보험산업의 근간인 인구는 감소하는 가운데 손해보험사는 물론 빅테크사까지 경쟁에 가세해 치열한 힘겨루기가 전개 될 것”이라며 “상생, 소통, 가치, 도전, 정도(正道) 등 5가지 핵심가치를 적립해 2030 중장기 전략으로 혁신을 추진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를 토대로 전 사장은 ▲고객중심 경영기조 강화 ▲보험본연 혁신 가속화 ▲자산운용·신사업 역량 강화 ▲디지털 역량 획기적 강화 등 4가지 과제를 제시했다.

우선 전 사장은 “새해에는 새로운 상품과 혁신적인 서비스로 기존 ‘보장자산’을 넘어 노후 금융자산과 일상적인 건강관리까지 아우르는 건강자산 보장 프로젝트를 새롭게 추진할 것”이라며 “이를 통해 고객 삶 전반에 걸쳐 최고의 상품과 솔루션을 제공하는 진정한 인생금융파트너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보험 상품 부문에서는 고객이 원하는 상품의 가격경쟁력을 대폭 강화하고 삼성생명만의 특화상품을 적기에 개발해 시장을 선점해야 한다”며 “고령화에 대비하는 새로운 연금상품으로 연금명가를 재건하고 젊은 고객의 니즈를 만족시킬 수 있는 디지털 기반의 혁신상품 개발을 서둘러야 한다”고 강조했다.

헬스케어 신사업 부문에서는 고객 서비스 차원을 넘어 보험사가 잘 할 수 있는 차세대 헬스케어 비즈니스 모델로 발전시켜야 한다고 당부했다. 자산운용은 운용계열사와 보다 긴밀한 협력체계를 구축해 시너지를 만들고 글로벌 자산운용사에 대한 전략적 투자를 더 빠르고 넒게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디지털 역량을 획기적으로 강화해 디지털 퍼스트무버가 되겠다는 포부도 밝혔다.

전 사장은 “위드코로나 시대에 필요한 현장지원으로 디지털 FC로 전환을 앞당기로 보험거래의 디지털화를 업그레이드 해야한다”며 “향후 온라인 특화보험, 구독보험과 같은 다양한 아이디어가 신속히 실현될 수 있도록 디지털 지원체계를 강화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수정 기자 crystal@

관련태그

#전영묵

#삼성생명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