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현대차그룹, RE100 가입 완료...탄소중립 속도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현대차·기아·현대모비스·현대위아 등 4개사 가입 승인
2025년까지 사용 전력량 100% 재생에너지 충당 목표

이미지 확대thumbanil

현대차그룹 양재동 본사. 사진=현대자동차 제공

현대자동차그룹은 현대차·기아 등 주요 4개사가 RE100 이니셔티브 가입을 승인받았다고 25일 밝혔다.

RE100은 '재생에너지(Renewable Energy) 100%'의 약자로, 글로벌 비영리단체인 '기후 그룹(The Climate Group)'과 글로벌 환경경영 인증기관인 '탄소정보공개 프로젝트(CDP, Carbon Disclosure Project)'가 2050년까지 기업 사용 전력량의 100%를 재생에너지로 충당하겠다는 목표로 2014년부터 추진하고 있는 캠페인이다.

RE100은 정부나 국제기구 등에 의한 강제적인 참여가 아닌 글로벌 기업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진행된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며, 전세계 350여 개 기업이 동참하고 있다.

현대차그룹 4개사는 지속가능한 발전과 탄소중립 실현에 앞장서기 위해 지난 해 7월 글로벌 RE100 가입을 선언했으며, 이후 각 사별로 '한국 RE100 위원회'에 가입 신청서를 제출하고 심사를 진행하여 가입을 최종 승인받았다.

4개사는 공동 진출한 글로벌 사업장에서 RE100 대응 협업체계를 갖추는 것을 비롯해 ▲주요 사업장에 태양광 패널 등을 설치함으로써 재생에너지 전력을 생산하는 '직접 재생에너지 생산' ▲재생에너지 전력 공급자로부터 직접 전력을 구매하는 '전력거래계약(PPA, Power Purchase Agreement)' ▲한국전력을 통한 '녹색 프리미엄' 전력 구매 등을 추진, 2050년 RE100을 달성한다는 목표다.

이번에 RE100 가입이 확정된 4개사를 제외한 현대차그룹 내 주요 관계사들 또한 사업장 내 재생에너지 전력 사용을 적극 확대하고, 4개사와의 협력을 통해 RE100을 이행해 나갈 예정이다. 구체적으로 ▲현대트랜시스, 현대케피코, 현대파텍스, 현대캐피탈, 엔지비, 모션은 현대차와 ▲기아타이거즈는 기아와 ▲H그린파워, 현대IHL, 지아이티는 현대모비스와 ▲위아마그나파워트레인, 현대위아터보는 현대위아와 상호 협력한다는 방침이다.

현대차그룹은 앞으로도 100% 재생에너지의 사용을 포함하여 효율적인 생산을 위한 친환경 스마트팩토리의 구축, 차량의 전동화 전환, 부품 공급망의 탄소중립 유도 및 지원 등을 통하여 탄소중립 목표를 차질없이 달성해 나갈 계획이다.

이승연 기자 lsy@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