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상식 UP 뉴스

시킨 적 없는 택배가 외국에서 날아왔다면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이미지 확대thumbanil
이미지 확대thumbanil
이미지 확대thumbanil
이미지 확대thumbanil
이미지 확대thumbanil
지난해 우리나라의 택배 물량은 약 36억 3천만 개로, 전년도보다 7.6%나 증가했는데요. 그만큼 택배 관련 범죄도 늘어나고 있습니다. 주문하지 않은 택배가 도착하는 사례까지 등장했지요. 이른바 브러싱 스캠입니다.

브러싱 스캠이란 주문하지 않은 물건을 아무에게나 발송한 사기범이 마치 상품을 구입한 소비자인 척 상품 리뷰를 올리는 행위인데요. 온라인 판매 실적과 리뷰를 조작해 소비자들을 끌어들이는 사기 수법입니다.

실제로 2020년 중국의 한 회사가 미국 곳곳으로 정체불명의 씨앗을 택배로 보내는 일이 있었는데요. 해외 배송 리뷰 조작을 통해 매출을 올리려는 브러싱 스캠으로 밝혀졌습니다.

최근 국내에도 브러시 스캠이 의심되는 해외 택배가 발송됐다는 네티즌이 등장. 경찰 관계자는 "주문하지 않은 택배는 분쟁을 막기 위해 열어보거나 버리지 않는 게 좋다"고 당부했습니다.

또한, 해외 개인정보 유출이 의심되는 경우에는 의심 사이트의 정보를 수집해 한국인터넷진흥원에 민원을 접수하면 되는데요. 개인정보 거래가 확인될 경우, 진흥원이 해외 사업자에게 개인정보 삭제를 요청합니다.

어떤가요? 뜻밖의 택배, 상식 '업그레이드' 되셨나요?

박희원 기자 parkheewonpark@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