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방탄소년단(BTS), 그래미 수상 불발···“더 열심히 달리겠다”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방탄소년단(BTS), 그래미 수상 불발…“더 열심히 달리겠다” / 사진=빅히트

한국 대중음악 가수 최초로 그래미 어워드 후보에 오른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아쉽게 수상에 실패했다.

15일(한국시간) 진행된 '제63회 그래미 어워드'는 '베스트 팝 듀오/그룹 퍼포먼스(Best Pop Duo/Group Performance)' 부문 수상자로 레이디 가가·아리아나 그란데의 '레인 온 미'를 호명했다.

해당 부문 후보자로 오른 BTS의 '다이너마이트(Dynamite)'는 아쉽게도 트로피를 안지 못했다.

BTS 멤버들은 15일 공식 트위터 계정과 팬 커뮤니티 플랫폼 '위버스'에 팬들의 응원에 감사하는 인사를 잇따라 올렸다.

지민은 트위터에서 "이 시간까지 같이 해 주신다고 고생하셨다. 응원해주셔서 감사 드린다"며 "덕분에 이렇게 말도 안되는 경험을 해보기도 한다. 진심으로 감사드리고 행복하다"고 밝혔다.

정국은 "매 순간 함께해주셔서 정말 감사드리고 보내주시는 사랑과 응원에 꼭 보답하겠다"고 말했고, 슈가는 "올해 더 열심히 달립시다"라고 말했다. RM, 제이홉, 진도 팬덤인 '아미'를 향해 감사의 인사를 남겼다.

팬들은 멤버들을 응원하는 글을 계속해서 올리고 있다. 트위터에서는 BTS가 가장 큰 상이라는 의미의 '#BTSOurGreatestPrize'(방탄소년단이 우리에게는 가장 큰 상) 해시태그가 달린 글이 170만건 이상 올라오며 실시간 트렌드를 장악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이날 열린 그래미 어워드의 '베스트 팝 듀오/그룹 퍼포먼스' 부문 후보에 이름을 올렸지만 아쉽게도 수상에는 실패했다. 트로피는 '레인 온 미(Rain on me)'의 레이디 가가(Lady GaGa)와 아리아나 그란데(Ariana Grande)에게 돌아갔다.

수상엔 불발됐지만 방탄소년단은 한국 가수 최초로 그래미에서 단독 무대를 선보인다.

김선민 기자 minibab35@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