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두산, 수소 TF팀 신설···“M&A 추진”

두산퓨얼셀 발전용 수소연료전지 제품. 사진=두산 제공

두산은 두산중공업과 두산퓨얼셀 등 계열사 전문인력을 모아 ㈜두산 지주부문에 수소 사업 관련 태스트포스(TF)팀을 신설했다고 20일 밝혔다.

두산 수소 TF팀은 외부 전문기관과 손잡고 △수소 생산 △저장, 운반 등 유통 △발전, 모빌리티 등 활용에 이르기까지 밸류체인 전반에 걸쳐 시장을 찾고 사업 실행 계획을 수립한다는 목표다.

두산은 특히 북미 시장에 주목하고, 미국 각 주별 수소시장 분석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는 설명이다.

두산 관계자는 “그룹 내 축적된 역량을 모아서 최대한의 시너지 효과를 만들어낼 것이며, 전략적 파트너를 찾거나 인수합병(M&A)을 통해 단기간에 역량을 끌어올리는 것도 공격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며 “빠른 시일 내 구체적인 그림이 나올 것”이라고 말했다.

두산이 수소 사업에 본격 착수한 것은 수소연료전지 발전분야에서 두산퓨얼셀이 독보적인 기술력으로 국내 시장을 주도하고 있기 때문이다. 두산퓨얼셀은 지난 3년간 매년 신규 수주액 1조원을 거뒀으며 2023년에는 매출 1조5000억원을 달성한다는 목표를 세웠다.

수소모빌리티 분야에선 두산모빌리티이노베이션(DMI)이 수소드론을 개발해 양산에 들어갔다.

두산중공업은 창원공장 부지에 2022년 준공을 목표로 수소충전소에 공급할 액화수소 공장을 건설 중이다.

김정훈 기자 lennon@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