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LG전자, 미래에셋과 스타트업에 1000억 투자···신사업 발굴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신성장 분야 벤처기업 전략적 투자

이미지 확대thumbanil

지난 29일 서울 종로구 포시즌스호텔에서 열린 공동투자 협약식에서 LG전자 CSO 조주완 부사장(왼쪽), 미래에셋캐피탈 이만희 대표(오른쪽)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LG전자 제공

LG전자가 미래에셋그룹과 손잡고 신성장동력 발굴을 위해 각각 500억원씩 출자해 국내외 유망 스타트업에 투자하는 1000억원 규모의 신규 펀드를 조성한다.

LG전자는 지난 29일 미래에셋과 이같은 내용을 담은 공동투자 협약식을 진행했다. LG전자에서는 조주완 CSO(최고전략책임자) 부사장, 미래에셋은 이만희 미래에셋캐피탈 대표가 참석했다.

조주완 부사장은 “선택과 집중을 통해 경쟁우위를 확보할 수 있는 핵심사업에 역량을 집중하고 동시에 미래 성장을 위한 신사업 준비를 가속화하며 사업 포트폴리오를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미래에셋그룹은 미래에셋증권, 미래에셋캐피탈 등 계열사를 통해 500억원을 마련한다. 펀드의 운용은 미래에셋캐피탈이 맡는다. 해당 펀드의 존속기간은 10년이다.

LG전자는 이번 협약으로 전기차 에코시스템, 디지털헬스케어, 데이터 관련 사업 등 다양한 신사업 분야의 벤처기업에 전략적으로 투자할 계획이다.

최근 LG전자는 대기업과 벤처기업 간 오픈 이노베이션(개방형 혁신) 추진을 목표로 경쟁력을 갖춘 기업, 대학, 연구소들과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하며 새로운 제품과 서비스 개발에 나서고 있다.

앞서 지난 1월에는 디지털전환을 접목해 서비스, 콘텐츠 분야로 TV 사업을 확대하기 위해 광고 및 콘텐츠 데이터를 분석하는 스타트업 알폰소를 인수한 바 있다.

LG전자 관계자는 “신사업을 준비하기 위해 사내벤처, 사내회사(CIC) 등 혁신적인 프로세스를 도입하고 역량 확보를 위해 인수합병(M&A), 전략적 협력과 투자 등을 지속적으로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정훈 기자 lennon@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