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SKIET, 11일 코스피 상장···‘따상’ 가능할까

따상 시 27만3000원···공모주 투자자 주당 16.8만원 수익
첫날 유통가능물량 15%···SK바팜·바사보다 많아

그래픽=박혜수 기자 hspark@newsway.co.kr

역대급 기업공개(IPO) 흥행에 성공한 SK아이이테크놀로지(SKIET)가 오는 11일 코스피에 상장한다. 청약 열기가 뜨거웠던 만큼 투자자들은 SKIET의 상장 첫날 ‘따상(시초가가 공모가의 2배로 결정된 후 첫날 상한가)’ 달성 여부에 주목하고 있다.

SKIET 공모가는 10만5000원이다. ‘따상’에 성공하려면 시초가가 공모가의 2배(21만원)에 형성된 뒤 상한가(27만3000원)을 기록해야 한다. 따상에 성공할 경우 공모주 투자자의 1주당 수익은 16만8000원(160%)이다.

만약 ‘따상상(2연상)’에 성공한다면 주가는 35만4900원, ‘따상상상’에 성공하면 46만1370원까지 오른다. 수익률 역시 각각 238%, 340%까지 급등한다.

올해 첫 따상을 달성했던 SK바이오사이언스는 개장 2분만에 따상으로 직행했다. 상장 이튿날 장초반 19만원까지 올랐으나 따상상에는 실패했다.

지난해 IPO 대어였던 SK바이오팜의 경우 3거래일 연속 상한가를 기록하며 따상상상에 성공했다. 카카오게임즈는 따상상을 기록한 후 셋째날 하락세로 내렸다. 빅히트는 상장 첫날 장초반 따상을 기록한 뒤 바로 하락세로 전환해 시초가보다 낮은 25만8000원에 마감했다.

전문가들은 풍부한 시장 유동성과 SKIET의 펀더멘털을 고려하면 따상은 무난할 거라고 보고 있다. SKIET는 지난해 연결기준 매출 4693억원, 영업이익 1252억원, 당기순이익 882억원을 기록했다. 영업이익률 26.7%, EBITDA 마진율은 41.9%에 달하는 만큼 상장 이후 추가적인 기업가치 상향도 기대된다.

SKIET의 상장 당일 유통 가능 물량도 전체의 15% 수준으로 낮은 편이다. SK바이오팜의 유통 주식 비율은 약 13%, 상장 당일 따상을 기록한 SK바이오사이언스의 유통 비율은 약 12%였다.

김현수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SKIET는 부채비율 65%로 경쟁사 및 2차전지 소재 업체 평균 대비 매우 우량하고, SK이노베이션의 자본 15조원을 등에 업고 있다는 점에서 긍정적”이라며 목표주가 14만8000원을 제시했다. 이는 공모가 대비 41% 가량 높은 가격이다.

김 연구원은 “2차전지 소재업체들의 주가수익비율(PER)이 40~120배까지 넓게 분포된 상황에서 SKIET의 적정 가치는 다른 업체 대비 밸류에이션 프리미엄을 받을 수 있느냐에 따라 크게 달라질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허지은 기자 hur@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