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삼성화재-롯데케미칼, ‘중대재해 예방 위험관리 파트너십’ MOU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kakaostory
  • twitter
  • facebook

ESG 안전경영 실행 통한 사회적 가치 창출

이미지 확대thumbanil
삼성화재는 롯데케미칼과 '중대재해 예방을 위한 위험관리 파트너십'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은 서울 잠실 롯데월드타워에서 이문화 삼성화재 일반보험본부장과 김연섭 롯데케미칼 ESG경영본부장 등이 참석했다. 두 회사는 ESG 안전경영을 실행을 통한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우선 삼성화재와 롯데케미칼은 △사업장 및 파트너사의 위험 진단과 사고예방 컨설팅 △ESG 안전경영을 위한 지식 역량과 사고예방 노하우 공유 △세미나 및 사회공헌 사업 행사 부문에서 협력할 계획이다.

특히 삼성화재는 롯데케미칼 여수∙대산∙울산공장의 화재 및 전기 안전과 풍수해, 지진 등 자연재해 관련 위험 진단을 진행한다. 롯데케미칼은 이를 활용해 적극적인 안전 투자로 사업장의 실질적 안전성을 끌어올린다는 계획이다.

양사는 롯데케미칼 파트너사까지 안전진단을 확대 지원하고, 성과공유회를 통한 진단 결과 공유로 ESG안전경영을 강화한다. 롯데케미칼은 향후에도 지원을 확대함으로써 파트너사가 안전확보를 통해 사업을 지속할 수 있도록 도울 계획이다.

삼성화재는 롯데케미칼의 현장 안전관리 노하우를 공유 받아 화학업종에 대한 위험관리 전문성을 향상시킨다는 방침이다. 이를 바탕으로 향후 기업들이 각종 사고를 예방할 수 있도록 ESG 안전경영 정착을 지원할 예정이다.

김연섭 롯데케미칼 ESG경영본부장은 "ESG경영을 성공적으로 실현하기 위해서는 기업 간 다양한 노하우를 공유하고, 협업을 통해 혁신적인 방법을 모색하는 것이 필요하다"며 "삼성화재와의 이번 업무협약은 양사가 ESG경영을 실천하는 계기가 돼 업계 최고 전문성과 영향력을 보유한 두 회사의 지속적인 협업으로 사회적 가치 창출을 이뤄낼 수 있을 것"고 밝혔다.

이문화 삼성화재 일반보험본부장은 "ESG경영은 업계의 메가트렌드를 넘어서 시대를 아우르는 국제 규범"이라며 "이번 협약이 위험관리 분야에 있어 화학업계와 보험업계의 모범적인 파트너십 사례로 ESG 안전경영문화 확산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이수정 기자 crystal@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