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신한라이프, WM본부 산하에 ‘상속증여연구소’ 신설

이미지 확대thumbanil

성대규 신한라이프 사장(가운데)과 임원진들이 상속증여연구소 출범을 기념하며 테이프를 커팅하고 있다. 사진=신한라이프

신한라이프는 상속과 증여에 대한 전문적 WM(자산 관리) 서비스 제공을 목적으로 WM본부 산하에 ‘상속증여연구소’를 보험업계 최초로 만들었다고 11일 밝혔다.

신한라이프는 WM 사업을 미래 성장 동력으로 보고 지난 7월 출범과 동시에 WM본부를 신설했다. 이어 이번에는 상속증여연구소를 산하에 추가하고 총 3개 조직으로 확대했다. 상속증여연구소는 기존 부유층은 물론 최근 부동산과 주식 등의 자산 가치 상승으로 상속과 증여에 대해 관심을 갖는 고객으로 대상을 확대해 전문적인 상속증여 콘텐츠를 연구개발한다.

신한라이프는 앞으로 상속증여연구소를 통해 △트렌드 리서치 △연구보고서 △세미나 개최 △언론 기고 등을 통해 차별화된 콘텐츠와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대학교수 등 각 분야의 전문가로 구성된 자문단도 운영한다. 이를 통해 고객 컨설팅 업무를 담당하는 WM센터의 웰스 매니저와 FC(재정 컨설턴트)는 △세무 △노무 △법무 △부동산 등 WM서비스 전반에 걸친 전문적 지식을 지원받을 수 있다.

성대규 신한라이프 사장은 “저금리, 고령화 시대가 도래하면서 자산가 고객에게 전문적인 맞춤형 자산 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는 웰스 매니지먼트의 중요성이 부각되고 있다”며 “고객이 자산관리와 상속, 증여에 대해 고민할 때 신한라이프를 먼저 떠올릴 수 있도록 특화된 전문성을 갖출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수정 기자 crystal@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