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TV부터 노트북까지···비대면 교육시장 공략하는 LG전자

네이버와 비대면 교육용 ‘웨일북’ 출시
올레드 TV 통해 맞춤 교육영상도 제공

이미지 확대thumbanil

LG전자는 네이버의 교육 플랫폼 ‘웨일 스페이스(Whale Space)’를 탑재한 비대면 교육용 노트북 ‘웨일북(Whale Space)’을 출시한다. 사진=LG전자

LG전자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증가하는 비대면 교육 수요를 잡기 위해 시장 공략에 나섰다.

올레드(OLED·유기발광다이오드) TV를 통해 맞춤형 교육 동영상을 제공하기 시작한데 이어 네이버와 손잡고 비대면 교육용 노트북을 출시한다.

LG전자는 네이버의 교육 플랫폼 ‘웨일 스페이스(Whale Space)’를 탑재한 노트북 ‘웨일북(Whalebook)’을 오는 10월 B2B(기업간 거래) 시장부터 순차적으로 판매한다.

LG전자와 네이버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비대면 교육 시대를 맞아 올해 초 체결한 스마트 교육 사업 업무협약에 따라 웨일북을 공동 개발했다.

이 제품은 ‘웨일 OS(운영체제)’로 구동하는 클라우드 기반의 노트북이다. 네이버나 웨일 스페이스 계정을 통해 편리한 사용자 환경을 지원하는 것이 특징이다.

화면 크기는 일반 태블릿PC보다 큰 14형으로, 학습 몰입도를 높여준다. 무게도 책 한 권 정도인 1.45kg으로 가볍다.

또 HD 화질의 웹캠과 내장 마이크를 적용했으며, 태블릿PC와 달리 키보드와 마우스를 사용할 수 있다.

이 밖에 비대면 수업 시 불필요한 사이트 접근을 차단하는 등 원격관리를 통해 수업에 집중할 수 있도록 돕는다.

웨일북의 출고가는 55만원이다.

LG전자 한국영업본부 김선형 HE마케팅담당은 “코로나19로 비대면 교육 수요가 증가하는 상황에서 최적의 스마트 교육 솔루션을 담은 웨일북이 학생들의 학습능력 향상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미지 확대thumbanil

LG전자는 이달부터 ‘LG 올레드 TV’를 통해 글로벌 교육 콘텐츠 플랫폼 ‘하이브로(Highbrow)’ 서비스를 지원한다. 어린이들이 LG 올레드 TV를 통해 교육 동영상을 시청하고 있다. 사진=LG전자

LG전자는 앞선 6월부터 ‘LG 올레드 TV’를 활용한 비대면 교육 서비스도 제공하고 있다.

LG전자는 올레드 TV에 글로벌 교육 콘텐츠 구독 플랫폼 ‘하이브로(Highbrow)’ 애플리케이션을 설치할 수 있도록 했다.

하이브로는 세계 145개 국가에서 1~3세부터 7~11세까지 어린이의 연령대에 따라 관심 분야별 맞춤형 교육 동영상을 제공하는 플랫폼이다. 언어, 수학, 과학, 인문학 등 일반 학습 콘텐츠는 물론 음악, 미술까지 다양한 분야의 고품질 교육용 동영상 약 1만편을 시청할 수 있다.

고객들은 TV 홈 화면에 있는 LG 콘텐츠 스토어에서 하이브로 앱을 내려 받아 이용하면 된다.

앱 설치가 가능한 제품은 올레드 TV를 포함해 2018년 이후 출시된 웹(web) OS(4.0·4.5·5.0·6.0 버전) TV 전 제품이다.

장기영 기자 jky@

관련태그

#LG전자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