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광주 아파트 붕괴 참사 8일차 수색 종료···실종자 발견 안돼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thumbanil

11일 오후 광주 서구 화정동 HDC현대산업개발 신축 공사 현장에서 외벽이 붕괴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광주 화정아이파크 붕괴로 실종된 5명이 8일 차 수색에도 발견되지 않았다.

사고수습통합대책본부(이하 대책본부)는 18일 오후 8시35분을 기해 8일 차 수색 활동을 종료했다.

지난 11일 HDC현대산업개발이 시공하는 지상 39층짜리 광주 서구 화정아이파크 신축 현장에서 23∼38층 일부가 붕괴해 공사 작업자 6명이 실종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지난 14일 1명은 숨진 채 수습됐고 나머지 5명의 실종자를 찾기 위한 수색작업이 이어지고 있다.

수색팀은 이날 이른 아침부터 구조견 11마리를 투입, 모든 층을 탐색했다. 구조견들은 기존에 반응을 보인 23~28층에서 다시 한 번 반응을 보였지만, 특이점은 발견되지 않았다. 구조대는 해당 층에 내시경 카메라 등을 이용, 실종자 수색에 나섰지만, 틈새 없이 쌓인 잔해물 탓에 수색에 어려움을 겪었다.

기울어진 타워크레인 인근 지하 1층에 대한 수색에서도 실종자는 발견하지 못했다.

수방당국은 내일부터는 23층 이상 고층부 수색에 나설 계획이다. 붕괴 건물 20층에 수색 대원들이 교대로 쉴 수 있는 공간과 구조 장비 등을 보관하는 전진지휘소를 설치했다.

또 기울어진 타워크레인을 쇠줄(와이어)로 고정하는 안전 보강 작업이 이뤄졌다. 19일까지 와이어 고정 작업을 마치고 20일부터 본격적인 타워크레인 해체 작업을에 나설 계획이다.

서승범 기자 seo6100@

관련태그

#아파트

#붕괴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