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인수위 "윤석열 취임식 끝난 후 청와대 완전히 개방"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25일 윤한홍 청와대 이전 TF 팀장 기자회견
청와대 뒤 북악산 등산로도 인원 제한 없이 개방

이미지 확대thumbanil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 사진=대통령직인수위원회 대변인실 제공

대통령직인수위원회가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 5월10일 취임식이 끝나는 시간에 맞춰 청와대를 완전히 개방한다고 밝혔다.

청와대 이전 태스크포스(TF)팀장을 맡은 윤한홍 국민의힘 의원은 25일 오후 종로구 통의동 인수위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같이 밝히며 "이로써 본관, 영빈관을 비롯해 최고의 정원이라 불리는 녹지원과 상춘재가 있는 청와대는 국민 누구나 누릴 수 있는 열린 공간으로 재탄생된다"고 했다

윤 의원은 "5월10일부터 22일까지 13일간 청와대 경내, 경복궁과 북악산 일대에서 새 시대, 새 희망을 담은 다양한 문화행사가 펼쳐진다"며 "같은 기간 청주 청남대, 세종 대통령기록관 그리고 합천 청와대 세트장 등 전국 곳곳에서도 청와대 개방기념 특별행사가 진행된다"고 밝혔다.

다만 청와대 개방은 입장 인원이 몰리는 것에 대비해 한시적으로 입장 신청을 받는다. 하루 총 6회 2시간마다 6500명씩 일일 관람 인원을 3만9000명으로 제한했다.

관람 신청은 오는 27일 수요일 오전 10시부터 네이버, 카카오, 토스 등 모바일 앱과 인터넷 웹사이트를 통해 가능하다. 65세 이상 노인, 장애인, 단체관람은 별도의 신청을 받는다. 대해서는 별도의 신청을 신청받아 입장 인원을 안배하기로 했습니다.
한시적으로 운영되는 관람신청 서비스제도는 국민 불편을 최소화하고, 안전과, 보다 나은 국민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결정되었음을 널리 양해 부탁드립니다.

청와대 뒤편 북악산 등산로는 인원 제한 없이 5월10일부터 전면 개방된다.

윤 의원은 " 청와대에서 한양도성 성곽까지 연결돼 진정한 북악산 등산로 전면개방이 완성된다"며 "청와대 동편과 서편 어느 곳에서나 출발할 수 있는 해당 등산로는 5월10일부터 사전 신청 없이, 인원 제한 없이 이용할 수 있다"고 밝혔다.

문장원 기자 moon3346@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