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문 대통령 “윤석열, 정치 염두뒀다고 생각 안 해”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청와대 춘추관에서 열린 신년 기자회견에서 기자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윤석열 검찰총장이 정치활동에 염두하고 있다고 보지 않는다고 밝혔다.

18일 문 대통령은 청와대에서 열린 신년 기자회견에서 추미애 법무부 장관과 윤석열 검찰총장의 갈등에 대한 질문을 받았다. 문 대통령은 “법무부와 검찰은 검찰개혁이라는 시대적 과제를 놓고 함께 협력해나가야 할 그런 관계인데, 그 과정에서 갈등이 부각된 것 같아서 국민들에게 정말 송구스럽다”라며 “지금부터라도 법무부와 검찰이 함께 협력해서 이 검찰개혁이라는 대과제를 잘 마무리하고 더 발전시켜나가기를 기대한다”고 답했다.

윤 총장에 대해 문 대통령은 “윤 총장에 대해서는 여러 평가가 있지만 저의 평가를 한 마디로 말씀드리면, 그냥 문재인 정부의 검찰총장이라고 말씀드리고 싶다”라며 “윤 총장이 정치를 염두에 두고, 정치할 생각을 하면서 검찰총장을 하고 있다고 생각하지는 않는다”고 밝혔다.

그는 “다만 검찰개혁이라는 것이 워낙 오랫동안 이어졌다”라며 “검찰과 경찰의 여러 관계라든지, 검찰의 수사 관행과 문화 등을 다 바꾸는 일이기 때문에, 그 점에서 법무부 장관과 검찰총장 사이 관점의 차이나 견해의 차이가 있을 수 있었다고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제는 서로의 입장을 더 잘 알 수 있기 때문에, 이제는 국민을 염려시키는 그런 갈등이 다시는 없으리라고 기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임대현 기자 xpressure@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