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김효준 BMW코리아 회장 “심려 끼쳐 진심으로 송구하다”(2보)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김효준 BMW 코리아 사장. 사진=이수길 기자

“고객 여러분과 국민, 정부 당국에 심려를 끼쳐 진심으로 송구하다” 김효준 BMW 그룹 코리아 회장이 긴급 기자회견에서 가장 먼저 건낸 말이다. 

김 회장은 6일 서울 소공동 웨스틴조선호텔에서 수입차 최초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독일 BMW그룹도 사안을 무겁게 받아들이고 있다”라며 “최우선적 문제 해결을 위해 모든 경영진이 상황을 공유 중”이라고 말했다.

이어 “고객의 불안감을 해소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면서 “진행하고 있는 긴급 안전진단, 리콜(결함 시정)이 원할하고 빠르게 진행되도록 만전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최근 520d 모델을 포함한 BMW 차량은 주행 중 화재 사고가 잇따라 발생했다. 화재의 원인으로 제기된 배기가스 재순환장치(EGR)으로 BMW코리아는 수입차 사상 최대 규모인 42개 차종 10만6317대의 리콜을 결정했다.

윤경현 기자 squashkh@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