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BNK부산은행 은행장 후보 안감찬·명형국···2인 대결

오는 16일 최종 1명 선정 후, 주주총회에서 은행장 선임

부산 문현동 부산은행 본점. 사진=부산은행 제공

BNK부산은행 차기 은행장 후보가 안감찬 부산은행 부행장과 명형국 BNK금융지주 부사장으로 좁혀졌다.

9일 BNK부산은행은 임원후보추천위원회를 열고 최고경영자 1차 후보군 대상 프레젠테이션 평가를 진행했다. 이날 빈대인 부산은행 은행장은 용퇴 의사를 밝혔다. 이에 따라 안감찬 부행장, 명형국 BNK금융지주 부사장, 김영문 부사장 등 3명이 '부산은행의 미래성장전략과 실현방안'을 주제로 발표를 진행했다.

그 결과 임추위는 당면한 경영환경의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고, 조직의 변화와 혁신을 적극 추동해야 한다는 취지를 고려해 차기 은행장 최종면접 후보군으로 안감찬, 명형국 2인을 선정했다.

안감찬 부행장은 부산은행 영업본부장, 경영기획본부장, 마케팅본부장을 거쳐 현재 여신운영그룹장 겸 여신지원본부장으로 활동하고 있다. 명형국 부사장은 부산은행 경영기획본부장, 영업본부장을 역임했으며 현재 BNK금융지주 그룹전략재무부문장직을 맡고 있다.

임추위는 오는 16일 차기 임추위 회의를 개최하고 최종면접 후보군을 대상으로 면접 평가를 실시할 예정이다. 최종면접을 통해 선정되는 후보자는 오는 25일 주주총회에서 은행장으로 선임된다.

이수정 기자 crystal@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